"강화 생명회복개발원을 다녀오면서...(성은교회 양세복 사모) > 체험수기

본문 바로가기

체험수기

"강화 생명회복개발원을 다녀오면서...(성은교회 양세복 사모)

 최고관리자 작성일 Dec 05 2020  670  0

본문

 어느 덧 8개월이란 시간이 흐르고 가을, 겨울, , 여름의 문턱에 푸르름을 뿜어내고 있는 계절입니다. 급성 목 디스크로 몸은 으슬으슬 아프고 마음은 지쳐가고 있을 때 강화 생명회복개발원으로 인도해주시고 금식하면서 기도할 때에 주님은 저에게 더 가까이 계심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을 가까이하라 그리하면 너희를 가까이하시리라"(4:8)

그 때 주님은 저와 함께 계시었고 목 디스크에서도 해방케 되는 경험을 했습니다. 저는 그때부터 기도가 필요한 사람과 필요를 느끼는 영혼들에게 금식을 권하고 금식을 통해서 그들의 영혼과 육체를 자유케 하시는 하나님을 경험합니다.

삶에 지치고 얽매인 영혼들에게 금식을 통해 풀어주시는 하나님의 은혜를 경험하고 체험하는 시간을 누릴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하나님이 기뻐하는 금식은 흉악의 결박을 풀어 주며 멍에의 줄을 끌러주며 압제당하는 자를 자유케하며 모든 멍에를 꺾는 것이 아니겠느냐"(58:6)라는 하나님의 신실하신 약속의 말씀이 모든 믿는자에게 성령을 통해 각 사람의 심령에 깊이 임하실 때 말씀은 역사하시고 임하시어 영혼으로 부터 우리 육체에 연약한 부분을 치료하심을 경험하게 됩니다.

 

체험 사례1: ♡♡님 당뇨와 고혈압으로 심한 고통을 당하며 손가락에서 진물이 흐르는 상태로 생명회복개발원을 소개했습니다. 그 곳에 참여하면서 모든 약은 끊게 되었고 내려와 아침 금식과 함께 지속적으로 금식을 연장하게 되었습니다. 그 후 6개월이 지난 지금 당뇨와 혈압은 완전히 치료되었습니다. 그분의 연세는 74세 여성분이십니다.

 

경험 사례2: ♡♡ 이분은 51세 여성분으로서 마음이 불안하고 우울하며 신체 모든 부분에서 아픔을 호소하였고 취업의 문제로 근심 걱정이 많으신 분이었습니다.

생명회복개발원에 다녀오시고 한 동안 연락이 되지 않았는데 얼마 전 몸도 마음도 편안해지고 암 환우들의 마지막 임종을 케어해주는 사역을 하고 있으며 하루하루가 소중한 시간이며 자신의 모든 억압으로의 부터 자유케 하신 하나님의 은혜를 찬양하고 예배자로서 쓰임 받고 있음에 감사하는 모습이 참 아름다웠습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체험수기

Total 41건 1 페이지
NO, LIST AUTHOR DATE HIT
41 금식을 마치고...(대구 할렐루야교회 김수일 목사) 최고관리자 12-24 334
40 "생명회복 Camp를 마치면서의 영성신학적 소감...(겨자씨 선교회 이사장 김홍기 목사) 최고관리자 12-10 203
열람중 "강화 생명회복개발원을 다녀오면서...(성은교회 양세복 사모) 최고관리자 06-25 671
38 “진정한 하나님을 알게 되었어요” (함평초등학교 정선덕 선생님) 최고관리자 12-04 1119
37 “저는 현재 임신 8개월의 박성희 산모입니다” (주의동산교회 박성희 사모) 최고관리자 12-04 547
36 “금식, 어렵지 않아요” 김기용 목사 최고관리자 12-04 454
35 “지천명에 되찾은 몸의 질서” 윤은희 목사(햇순교회) 최고관리자 12-04 802
34 “하나님이 주신 축복의 삶” 박상율 집사(은혜왕성교회) 최고관리자 12-04 475
33 “나의 삶을 바꾸어 놓은 금식” 조태범 집사(대전산성감리교회) 최고관리자 12-04 439
32 “지난해를 돌아보고 금식 기도하기를 바라며” 염성애 목사 최고관리자 12-04 247
31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금식” 남금옥 집사(정선감리교회) 최고관리자 12-04 280
30 “교회가 행복해졌어요!” 송자경 사모(일산 든든한 교회) 최고관리자 12-04 480
29 “앉아 있을 수 없던 몸이 40일 금식으로 치유되다” (주혜성) 최고관리자 12-04 424
28 “나를 완전히 바꾸어 놓은 금식” (성남염광교회 임성심 권사) 최고관리자 12-04 463
27 “전인을 새롭게 해주는 금식” (경남시민교회 김홍희장로) 최고관리자 12-04 464